“온실가스, 해양 오염물질 맞아” 국제해양법재판소 재판관 만장일치 의견…기후소송 영향 주나?

“구속력 위한 조치 필요”

 

▲ 2021년 11월 영국 글래스고에서 열린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를 계기로 ‘COSIS’가 창설됐다. ©그리니엄

 

▲ 2021년 11월 기후총회 당시 사이먼 코프 투발루 외무장관은 수도 푸나푸티의 해안에서 기후대응을 촉구하는 연설을 했다. 연설한 장소는 한때 육지였으나, 해수면 상승으로 바닷속에 잠겼다. ©투발루 외교부

 

 

▲ 지난 21일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 대심판정에서 기후소송과 관련한 2차 공개변론이 열렸다. 헌재는 이날 변론을 끝으로 추가 심리를 거쳐 최종 결정을 내린다. ©헌법재판소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환경, 정책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연임 확정…역내 녹색산업 경쟁력 확보 천명

그린비즈, 정책

중국 전기차 ‘추가 관세’ 부과 확정 두고 EU 27개 회원국 의견 엇갈려

카본, 정책

정부, EU에 역외 기업 차별 없는 CBAM 운영 필요 입장 전달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