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ing News
Stay connected
Trending News
경제, 기후테크

“새로운 지평 열 것” 실리콘밸리은행이 꼽은 차세대 기후테크 산업은?

미국 실리콘밸리은행(SVB)이 ‘2024 기후테크 미래 보고서’를 내놓았습니다. 기관은 기후테크 산업 내에서도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는 산업군을 선별해 소개했습니다. SVB가 언급한 분야는 ①핵융합 ②소형모듈원전(SMR) ③지열발전 ④해양발전 순입니다. 기관은 이와 관련해 “새로운 지평선을 열 분야”라고 소개했습니다.

경제, 기후테크

ESG 역풍 속 美, 1분기 기후테크에 110억 달러 투자…“출자자 86% 기후테크 투자 관심”

투자 시장 전반이 위축됐음에도 불구하고 기후테크 산업에는 투자금이 몰리고 있단 분석이 나왔습니다. 녹색철강 등 탈탄소화 기술로 자본이 대거 몰리고 있을뿐더러, 탄소회계나 기후데이터 역시 최근 빠르게 성장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 실리콘밸리은행이 발간한 ‘2024년 기후테크 미래 보고서’에 담긴 내용입니다.

기후·환경, 정책

22대 국회 ② 국민의힘·더불어민주당 등 4개 정당 당선인, 기후대응 위해 준비 중인 의제는?

지난 10일 ‘기후유권자와 22대 기후국회, 연결과 확장’ 심포지엄이 열렸습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각계 전문가들은 22대 국회의원의 임기 4년이 기후대응에 있어 마지막 골든타임이란 점을 강조했습니다. 그렇다면 이번 국회에 입성한 당선인들은 어떤 기후의제를 준비 중일까요?

기후·환경, 정책

22대 국회 ① 韓 정치, 기후대응 위해 바뀌어야…22대 국회, ‘기후국회’로 나아가려면?

지난 10일 서울 국회에서 ‘기후유권자와 22대 기후국회, 연결과 확장’ 심포지엄이 열렸습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각계 전문가들은 22대 국회의원의 임기 4년이 기후대응에 있어 마지막 골든타임이란 점을 강조했습니다. 이에 22대 국회가 기후국회로 거듭날 수 있도록 만만의 준비가 필요하단 제언이 곳곳에서 나왔습니다.

그린비즈, 산업

테슬라, 공중분해됐던 ‘슈퍼차저’ 직원 재고용 나…머스크 CEO 충동적 결정 때문이었나?

지난 1일 테슬라가 급속 충전 시스템 ‘슈퍼차저’ 팀 전원을 해고했습니다. 해고된 인원만 약 500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주요 외신에 의하면, 15일 테슬라는 최근 해고된 슈퍼차저 직원 중 일부를 재고용에 나섰습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의 충동적인 전략 결정이 아니었냔 비판이 나옵니다.

기후테크, 산업

해상도시, 해수면 상승 대책될 수 있나? NYT “오셔닉스 부산 등 해상도시, 현실될 준비”

해상도시 ‘오셔닉스 부산(OCEANIX Busan)’의 토대가 될 부유식 플랫폼 건설 작업이 이르면 올해 연말부터 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는 부산시와 유엔해비타트(UN-HABITAT) 그리고 해상도시 개발 기업 오셔닉스가 협업하는 해상도시 개발 프로젝트입니다.

그린비즈, 정책

英 정부, 2027년부터 철강·유리 등 7개 제품군에 탄소세 부과…韓, 산업계와 대응 모색

2027년 시행될 영국의 탄소국경조정제도(CBAM)에 대응하기 위해 우리 정부와 산업계가 관련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산업통상자원부가 14일 밝혔습니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3월 21일 공개된 영국의 CBAM 설계안에 대한 산업계의 의견을 청취하고, 공동 대응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됐습니다.

기후테크, 산업

② X프라이즈 ‘카본 리무벌’ 대회 결선 진출한 토양·해양 부문 기후테크 스타트업은?

탄소제거 기술개발 혁신을 목표로 비영리재단 X프라이즈가 추진 중인 ‘카본 리무벌’ 대회 결선에 오른 결선팀 명단이 최종 발표됐습니다. 1억 달러 규모의 상금이 걸려 있으며, 대회 시작 이래 1,300여개 팀이 지원했습니다. 최종 결선팀에 오른 20곳이 어떤 곳인지 살펴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