① 탄소제거 혁신할 ‘기술’ 찾아라…X프라이즈 ‘카본 리무벌’ 결선 나간 대기·광물 부문 팀은?

2025년 1000톤 제거 목표

 

 

▲ X프라이즈는 크게 대기, 광물, 토양, 해양 등으로 결선팀 20곳을 선발했다. ©그리니엄

 

▲ 미국 에어룸의 신규 DAC설비가 미국 캘리포니아주 트레이시에서 지난해 11월 9일 가동을 시작했다. ©Heirloom Carbon Technologies

 

🇺🇸 에어룸테크놀로지스

 

 

 

 

 

▲ 리토스카본은 현무암 비료를 농지에 뿌려 대기 중 이산화탄소를 포집해 제거하는 기술을 개발 중이다. ©Lithos Carbon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순환디자인, 산업

스프레이 뿌려 만든 운동화, 파리 올림픽 마라톤 대회 등장…“탄소배출량 75% 감축”

기후테크, 경제

“韓 기후테크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한다”…산은, GCF 협력 속 2.2억 달러 지원

그린비즈, 산업

중국산 저가 바이오연료에 뿔난 美·EU…“2024년 녹색 무역갈등 이어질까”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