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클라임웍스의 DAC 설비에서 포집한 이산화탄소는 물에 용해된 후 돔 아래 지하 700m 깊이의 현무암층에 격리된다. 오른쪽 사진은 포집한 이산화탄소가 탄산염 광물로 변한 모습. ©Carbfix

 

▲ 왼쪽부터 클라임웍스 공동설립자인 크리스토프 게발트와 얀 부르츠바허의 모습. 두 사람은 회사 공동 최고경영자(CEO)를 맡고 있다. ©Climeworks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