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급망실사법·넷제로산업법 등 유럽의회서 주요 기후·환경 법안 5건 통과, 韓 영향은?

유럽의회 선거, EU 그린딜 향방 정해

 

▲ 오는 6월 유럽의회 선거를 앞두고 마지막 본회의가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열린 가운데 기후 및 에너지 관련 주요 환경 법안이 대거 통과했다. ©그리니엄

 

 

 

 

▲ 여러 진통 끝에 ‘공급망실사법’으로 불리는 CSDDD가 지난 3월 EU 이사회 내 상주대표회의에서 가까스로 통과했다. ©그리니엄

 

 

▲ 포장재 규제안이 발효될 시 2030년부터 유럽연합 내에서는 과일과 채소의 일회용 포장이 금지되며, 케첩 등 일회용 소스도 생산 및 판매가 불가능하다. 숙박업소는 더는 일회용 어메니티를 제공해서도 안 된다. ©그리니엄

 

 

 

 

 

 

▲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이 2023년 1월 18일 프랑스 스트라스부스 유럽의회 본회의에서 탄소중립산업법의 필요성을 발언하고 있다. ©EC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현지시각으로 지난 21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11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레이스에서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기후·환경, 정책

바이든 美 대통령 대선 후보 자진 하차로 민주당 후보 교체 전망, 기후대응 영향은?

그린비즈, 산업

트럼프 대세론에 전기차·이차전지 ‘울상’…석유화학 ‘맑음’

그린비즈, 산업

IEA “올해와 내년 세계 전력수요 역대 최고 성장률 전망”…원인은 에어컨·데이터센터 급증 때문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