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청정수소 미래 결정지을 것”…우드맥킨지가 주목한 올해 수소 이슈 4가지는?

 

 

 

 

▲ 생산차액계약 제도는 정부가 고정 가격으로 구매 계약을 체결한 뒤 수소 판매시 시장 가격과 실제 판매 가격 간의 차액을 보조금으로 보상하는 제도다. ©Global Stiftung

영국과 EU에서는 그린수소 공급 확대를 위한 경매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테크, 경제

“韓 기후테크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한다”…산은, GCF 협력 속 2.2억 달러 지원

그린비즈, 산업

중국산 저가 바이오연료에 뿔난 美·EU…“2024년 녹색 무역갈등 이어질까”

그린비즈, 산업

셰브론·BP·쉘, 바이오연료 프로젝트 중단…“2024년 새로운 그린버블 터지나”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