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대 국회 ② 국민의힘·더불어민주당 등 4개 정당 당선인, 기후대응 위해 준비 중인 의제는?

 

▲ 지난 10일 ‘기후유권자와 22대 기후국회, 연결과 확장’ 심포지엄에 참석한 김용태 국민의힘 당선인은 에너지 문제에 있어서 정치적 대립이 멈출 시점이란 점을 분명히 했다. ©그리니엄

 

▲ 지난 10일 국회에서 열린 심포지엄에 참석한 박지혜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은 재생에너지 확대와 함께 국가 온실가스감축목표를 재정립해야 한단 입장을 밝혔다. ©그리니엄

 

▲ 서왕진 조국혁신당 당선인과 윤종오 진보당 당선인 역시 지난 10일 열린 심포지엄에 참석해 여러 기후대응 정책을 입법화 및 추진할 것이란 포부를 내비쳤다. ©그리니엄

 

▲ 지난 10일 ‘기후유권자와 22대 기후국회, 연결과 확장’ 심포지엄에서 정견 토론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김용태 국민의힘 당선인이 발언 중인 모습. ©그리니엄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환경, 정책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연임 확정…역내 녹색산업 경쟁력 확보 천명

기후·환경, 연구

어두운 미래 강조한 기후변화 정보? 오히려 무력감 유발, 행동 변화 방해

연구, 기후·환경

기후변화 때문에 하루 길이 증가?…“지구 자전 속도 느려져”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