② 기후리스크 시각화, 해저 지도 구축 등 디지털 트윈 ‘어스2’ 활용 중인 기후테크 기업은?

 

 

 

▲ 2016년 설립된 미국 기상정보 기업 투모로우닷 아이오는 엔비디아의 디지털 트윈 ‘어스2’를 사용해 초소형 군집위성이 어떻게 작동할지 시뮬레이션 중이다. ©Tomorrow.io

 

▲ 2011년 설립된 독일 스타트업 노스닷 아이오는 어스2를 사용해 해저를 탐색할 자율수중로봇을 훈련 중이다. ©north.io

 

▲ 미국과 호주 모두에 본사를 둔 클리마센스는 자체 개발한 기후리스크 플랫폼 클라이밋IQ를 활용해 도시 내 취약지역을 시각화한단 계획이다. ©ClimaSens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테크, 경제

“韓 기후테크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한다”…산은, GCF 협력 속 2.2억 달러 지원

카본, 스타트업

탄소제거 스타트업 44.01, 3500만 달러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기후테크, 스타트업

대기 중 CO2로 만든 대체버터? 푸드테크 스타트업 ‘세이버’ 시제품 개발 성공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