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공급망실사법’ CSDDD, 수정 끝에 이사회 통과 “적용 기준 대폭 완화”

 

 

▲ 그리니엄이 CSDDD 최종안을 살펴본 결과, 초안 대비 후퇴한 것으로 보이는 항목이 다수 발견됐다. ©그리니엄

 

 

 

 

▲ 세계자연기금, 옥스팜 등 세계 환경·인권단체는 EU 이사회가 기업 부담을 이유로 CSDDD 최종안에서 환경과 인권 문제를 타협했다고 비판했다. ©ILO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그린비즈

K-배터리, 8대 핵심광물 中 의존도 日보다 높아…“위기 취약”

순환경제, 정책

2025년 재생원료 인증제 도입…정부 ‘사용후배터리’ 산업 육성 본격 나서

그린비즈, 산업

테슬라 자율주행차 ‘로보택시’ 공개, 8월 → 10월 연기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