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테크 투자 중 단 1%만 해양에 투자”…美 투자사 프로펠러, 해양 기후 스타트업 14개 투자 단행

우즈홀해양과학연구소 기술개발 단계부터 참여

 

 

 

 

 

 

▲ 미국 북서부 워싱턴주 퍼시픽노스웨스트국립연구소 내부에 설치된 기후테크 스타트업 에브카본의 직접해양포집 시스템의 모습. ©Ebb Carbon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테크, 경제

“韓 기후테크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한다”…산은, GCF 협력 속 2.2억 달러 지원

기후테크, 스타트업

대기 중 CO2로 만든 대체버터? 푸드테크 스타트업 ‘세이버’ 시제품 개발 성공

중기부. ‘한독 에너지 신산업 국제공동 R&D 라운드테이블’ 행사 개최.

기후테크, 정책

중기부, 한국-독일 에너지신산업·기후테크 기술교류 확대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