① 플라스틱 국제협약, 마지막 회의 11월 부산서 개최…韓 “실현 가능한 절충안 만들 것”

플라스틱 국제협약 되레 기회 가능

 

▲ 전 세계 연간 플라스틱 생산량은 2000년 2억 4,300만 톤에서 2019년 4억 6,000만 톤으로 약 2배 증가했다. ©OECD 제공, 그리니엄 번역

 

 

▲ 플라스틱 국제협약은 2024년까지 다섯 차례에 걸친 정부간협상위원회를 거쳐 2025년 중순 열릴 전원외교회의에서 확정된다. ©그리니엄

 

▲ 12일 서울 영등포구에서 열린 ‘2024 기후경쟁력 포럼’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이날 포럼에는 김소희 국민의힘 의원(맨 왼쪽), 박지혜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 2번째), 서왕진 조국혁신당 의원(오른쪽 2번째) 등 22대 국회 의원들도 참석했다. ©환경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현지시각으로 지난 21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11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레이스에서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기후·환경, 정책

바이든 美 대통령 대선 후보 자진 하차로 민주당 후보 교체 전망, 기후대응 영향은?

순환경제, 정책

백악관, 美 2035년 플라스틱 사용량 감축 전략 발표…“플라스틱 오염 ‘위기’ 맞아”

현지시각으로 지난 18일 프랑스 스트라스부르 유럽의회 본회의에서 인준 투표 결과,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이 연임이 확정되자 기쁨을 표하고 있다.

그린비즈, 정책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2기 연임, 韓에 미칠 영향은?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