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로, 한반도 해역 상황 심각”…R&D 확대·해양감시체계 강화·국제적 공조 필요성 대두

"블루카본, 탄소시장서 중장기적 확장 전망”

 

▲ 2024년 1월 극지연구소 연구 결과에 의하면, 극지방의 빙하가 녹으면 2050년 전 세계 해수면이 평균 3.6㎝ 오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 인천은 이보다 10% 높은 약 4㎝가 상승할 것으로 예측됐다. ©그리니엄

 

 

▲ 2021년 카리브해 바하마에 있는 한 해안에서 맹그로브 숲 식목이 이뤄지고 있다. 맹그로브는 IPCC가 인정한 대표적인 블루카본이다. ©Peter Frank Edwards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환경, 정책

“2035 NDC 수립서 지켜야 할 원칙은?” 넥스트·온실가스종합정보센터 2035 NDC 심포지엄 개최

순환경제, 정책

2025년 재생원료 인증제 도입…정부 ‘사용후배터리’ 산업 육성 본격 나서

기후·환경, 정책

“일상서 탄소감축 시 지역화폐로 보상”…경기도 ‘기후행동 기회소득’ 사업 7월 시작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