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탄소배출량 30% 급증…“삼성·SK에 2030 무탄소에너지 100% 요구할 수도”

업계 리더 MS 무탄소 에너지 요구, 韓 영향은?

 

▲ 마이크로소프트에 따르면, 2023년 탄소배출량의 96.50%를 스코프3 배출량이 차지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제공, 그리니엄 번역

 

▲ 마이크로소프트는 데이터센터 증설로 인한 탄소배출 증가를 막기 위해 친환경 자재 기술 혁신 등에 적극 투자하고 있다. 탄소격리 콘크리트를 생산하는 스타트업 카본큐어 등이 포함된다. ©Carboncure

 

 

 

 

 

 

▲ 마이크로소프트의 발표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 한국 기업에도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삼성전자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그린비즈, 산업

IEA “올해와 내년 세계 전력수요 역대 최고 성장률 전망”…원인은 에어컨·데이터센터 급증 때문

순환디자인, 산업

스프레이 뿌려 만든 운동화, 파리 올림픽 마라톤 대회 등장…“탄소배출량 75% 감축”

그린비즈

K-배터리, 8대 핵심광물 中 의존도 日보다 높아…“위기 취약”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