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대 총선 후보 기후공약 24.1% 그쳐…“6개 정당 기후공약 154개, 개발공약 2239개”

 

 

 

 

 

 

▲ 기후정치바람 등 국내 16개 기후환경단체가 22대 총선의 주요 공약을 살펴본 결과, 서울 25개 자치구에서 지하화 공약이 없는 곳은 3곳에 불과하다. ©그리니엄

 

▲ 왼쪽부터 전세이라 로컬에너지랩 팀장, 김현정 경기비상행동 공동실행위원장, 김민 빅웨이브 대표가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그리니엄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환경, 정책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연임 확정…역내 녹색산업 경쟁력 확보 천명

그린비즈, 정책

중국 전기차 ‘추가 관세’ 부과 확정 두고 EU 27개 회원국 의견 엇갈려

카본, 정책

정부, EU에 역외 기업 차별 없는 CBAM 운영 필요 입장 전달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