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탄소상쇄배출권 거래 감소”…자발적 탄소상쇄 시장 둘러싼 업계 전망 엇갈려

 

 

▲ 블룸버그통신이 탄소상쇄 거래 실적을 종합적으로 분석한 결과, 2010년 이후 처음으로 2022년 탄소상쇄 거래 실적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블룸버그통신 갈무리, 그리니엄 번역

 

▲ 2019년 세계 최초로 탄소상쇄배출권을 구매한 영국 대형 저가항공사 이지젯은 작년 9월 상쇄배출권 구매를 중단했다. ©EasyJet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카본, 정책

FT “유엔, 기업 탄소상쇄 크레딧 의존 저격”…배출량 감축 촉구

그린비즈, 경제

2024년 나홀로 위축된 아태 ESG 금융 “中 부동산 침체 여파 때문”

기후테크, 경제

“韓 기후테크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한다”…산은, GCF 협력 속 2.2억 달러 지원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