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퍼보에너지 차세대 지열발전소, 구글 데이터센터에 전력 공급 시작

 

 

▲ 미국 기후테크 스타트업 퍼보에너지의 지열발전소 프로젝트 레드는 인공저류층생성기술, 즉 EGS 기술을 기반으로 전력을 생산하고 있다. ©Google

 

▲ 퍼보에너지의 지열발전소인 프로젝트 레드가 미국 네바다주 사막에서 가동 중인 모습. ©Fervo Energy

 

▲ 2022년 구글이 사용한 에너지 중 64%가 무탄소에너지원에서 나왔다. ©Google

 

▲ 지난 9월 25일 미국 유타주에서는 로라 대니얼 데이비스 내무부 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퍼보에너지의 차세대 지열발전소 케이프 스테이션 착공식이 열렸다. ©Fervo Energy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환경, 산업

“2024년 탄소배출량 정점?” 중국, 재생에너지 급증에 석탄발전 비중 사상 첫 감소

기후테크, 산업

구글, AI로 정확성 높힌 날씨 시뮬레이터 ‘뉴럴GCM’ 공개…“노트북으로도 기상 예측 가능”

그린비즈, 산업

자금은 충분…중소·중견기업 녹색전환 위해선 녹색금융 문턱 낮춰야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