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퍼보에너지 차세대 지열발전소, 구글 데이터센터에 전력 공급 시작

 

 

▲ 미국 기후테크 스타트업 퍼보에너지의 지열발전소 프로젝트 레드는 인공저류층생성기술, 즉 EGS 기술을 기반으로 전력을 생산하고 있다. ©Google

 

▲ 퍼보에너지의 지열발전소인 프로젝트 레드가 미국 네바다주 사막에서 가동 중인 모습. ©Fervo Energy

 

▲ 2022년 구글이 사용한 에너지 중 64%가 무탄소에너지원에서 나왔다. ©Google

 

▲ 지난 9월 25일 미국 유타주에서는 로라 대니얼 데이비스 내무부 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퍼보에너지의 차세대 지열발전소 케이프 스테이션 착공식이 열렸다. ©Fervo Energy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그린비즈, 산업

“한국 기후공시 도입 주요국보다 늦어”…국가 기후경쟁력 강화 위해 대응 필요

그린비즈, 산업

2026년 이후 ESG 공시 의무화에 소송 증가 우려…대한상의·대한변협, “기업, 법적 리스크 대응 준비 필요”

그린비즈, 산업

트럼프 대세론에 전기차·이차전지 ‘울상’…석유화학 ‘맑음’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