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석연료 생산·소비량 2030년까지 더 늘어날 것”…UNEP, 2023년 생산격차 보고서 발간

 

▲ ‘2023년 생산격차 보고서’에 의하면, 파리협정 목표에도 불구하고 2030년 화석연료 생산량은 늘어날 전망이다. ©UNEP 제공, 그리니엄 번역

 

 

 

▲ 주요 화석연료 생산국 및 소비국 20개국을 분석한 결과, 모든 국가에서 2030년까지 화석연료 생산량을 높이는 계획을 내놓았다. ©Kayla Kaiser, Flickr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현지시각으로 지난 21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11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레이스에서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기후·환경, 정책

바이든 美 대통령 대선 후보 자진 하차로 민주당 후보 교체 전망, 기후대응 영향은?

기후·환경, 정책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연임 확정…역내 녹색산업 경쟁력 확보 천명

기후·환경, 연구

어두운 미래 강조한 기후변화 정보? 오히려 무력감 유발, 행동 변화 방해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