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중국산 전기차·반도체·태양광에 관세 최대 4배 인상…中 12월 보복관세 가능성 ↑

 

 

▲ 바이든 정부의 이번 발표는 향후 3년에 걸쳐 단계적으로 시행된다. 허나 전기차와 배터리 일부는 2024년부터 즉각 적용된다. ©Pixabay

 

 

 

▲ 왕이 중국 외교부장은 지난 15일 팔레스타인과의 외교장관 전략대화 이후 이어진 기자회견에서 전날 미국의 관세 인상에 대해 강도 높게 비판했다. ©중국 외교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현지시각으로 지난 21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11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레이스에서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기후·환경, 정책

바이든 美 대통령 대선 후보 자진 하차로 민주당 후보 교체 전망, 기후대응 영향은?

그린비즈, 산업

트럼프 대세론에 전기차·이차전지 ‘울상’…석유화학 ‘맑음’

그린비즈, 산업

IEA “올해와 내년 세계 전력수요 역대 최고 성장률 전망”…원인은 에어컨·데이터센터 급증 때문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