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캡슐 폐기물만 57만여톤” 美 기업 큐리그, 퇴비화 캡슐·전용 커피머신 공개

 

 

 

▲ 큐리그는 퇴비화 커피캡슐 개발을 가속하기 위해 스위스 스타트업 델리카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왼쪽은 델리카의 생분해 커피볼, 오른쪽은 큐리그의 K-라운드의 모습. ©delica, Keurig

 

 

▲ 큐리그는 신규 커피머신 알타를 함께 공개했다. 소비자를 고려해 기존 커피캡슐과 생분해 커피캡슐이 모두 호환된단 것이 특징이다. ©Keurig, Youtube 캡처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산업, 기후테크

“유럽, 에너지 전쟁을 끝내러 왔다” 열배터리 스타트업 론도에너지, 7500만 유로 확보

순환경제, 정책

플라스틱 국제협약 대응 과제는? 전문가·산업계 ‘대체재 기술개발·데이터 확보’ 촉구

그린비즈, 산업

“합작회사 설립 계획” 폭스바겐, 리비안에 2026년까지 50억 달러 투자 발표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