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탄 배출 측정할 ‘메탄샛’ 위성 궤도 안착…구글 AI 활용해 데이터 모두 공개 예정

“프로젝트 성공 여부, 메탄 배출량 실제 감소에 달려”

 

 

▲ 현지시각으로 지난 4일 궤도에 안착한 메탄샛의 위성은 하루 15회씩 지구를 돌며 지도 속 노란색으로 표시된 주요 메탄가스 발생지역을 집중적으로 관측한단 계획이다. ©MethanSat

 

▲ 메탄샛 위성이 메탄가스 정보를 보내면, 구글은 클라우드 기반 AI를 활용해 정보를 고속처리해 지도를 만들어 데이터를 무료로 공개할 예정이다. ©MethanSat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테크, 경제

“韓 기후테크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한다”…산은, GCF 협력 속 2.2억 달러 지원

기후테크, 스타트업

대기 중 CO2로 만든 대체버터? 푸드테크 스타트업 ‘세이버’ 시제품 개발 성공

중기부. ‘한독 에너지 신산업 국제공동 R&D 라운드테이블’ 행사 개최.

기후테크, 정책

중기부, 한국-독일 에너지신산업·기후테크 기술교류 확대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