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기후대응·탄소중립 등 복합문제 해결 위해 융합연구사업에 882억 투입

융합연구를 통해 과학적 난제 해결에 도전하는 ‘스팀(STEAM)’ 연구사업*에 올해 총 882억 원이 배정됐습니다. 전년 773억 원에서 109억 원 증액된 것입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0일부터 2024년 스팀 연구과제 선정계획을 공고한다고 지난 19일 밝혔습니다.

이는 2011년부터 시행된 융합 연구개발(R&D) 사업입니다. 과학·정보통신기술(ICT) 등 융합기술에 사회·문화·교육·예술 등을 접목한 다학제 연구로 세계적 수준의 원천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쉽게 말해 기후위기나 감염병 대응과 같이 기존 과학기술만으로 해결할 수 없는 복합문제에 해법을 제시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예산 882억 원 중 183억 원을 상반기 신규과제에 투입한단 계획입니다. 그중에서도 탄소중립·이차전지·바이오 등 융합기술에 중점 투자한단 계획입니다.

이는 작년 12월 제4차 융합연구개발 활성화 기본계획 내 ‘12대 미래개척기술 로드맵’에 따른 것이라고 과기정통부는 밝혔습니다.

12대 미래개척 분야에는 ▲기후변화 대응 ▲청정에너지 융합 ▲지구환경 회복 및 치유 ▲극한 미지 영역 개척 등이 포함돼 있습니다.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환경, 정책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연임 확정…역내 녹색산업 경쟁력 확보 천명

그린비즈, 정책

중국 전기차 ‘추가 관세’ 부과 확정 두고 EU 27개 회원국 의견 엇갈려

카본, 정책

정부, EU에 역외 기업 차별 없는 CBAM 운영 필요 입장 전달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