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월 8일 기준 마이크로소프트 등 대기업 일부는 SBTi에서 넷제로 목표가 철회된 상태다. ©SBTi 홈페이지 캡처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