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록·테마섹, 14억 달러 규모 ‘탈탄소화 펀드’ 조성…후기 단계 기후테크 기업 육성, 투자 현황은?

 

 

 

 

 

▲ 균사체 기반 대체소재 기업 마이코웍스는 2023년 9월부터 세계 최초로 상업 규모의 생산공장을 가동 중이다. ©Mycoworks

 

 

▲ 미국 재활용 기업 어센드엘리먼츠는 2023년 9월 기준 북미에서 최대 규모의 기후테크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Ascend Elements

 

 

▲ 미국 기후테크 스타트업 안토라에너지는 재생에너지에서 생산된 전기에너지를 일명 ‘탄소 블록’을 통해 열로 전환한 후 저장하는 기술을 보유했다. ©Antora Energy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그린비즈, 경제

2024년 나홀로 위축된 아태 ESG 금융 “中 부동산 침체 여파 때문”

기후테크, 경제

“韓 기후테크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한다”…산은, GCF 협력 속 2.2억 달러 지원

기후테크, 스타트업

대기 중 CO2로 만든 대체버터? 푸드테크 스타트업 ‘세이버’ 시제품 개발 성공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