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라노디자인위크, 물에 적셔 사용하는 가구 공개 “운송·수리 용이성 높여”

스위스 로잔예술대, 2년간 R&D 끝에 공개

 

▲ UPS 컬렉션은 납작한 형태를 띠기 때문에 배송이 용이하다는 장점이 있다. ©ÉCAL

 

▲ 이번 프로젝트는 이탈리아 건축가 겸 디자이너 고 가에타노 페세의 대표작 업5 의자에서 영감을 받았다. 오른쪽은 1969년 공개 당시의 사진. ©ÉCALLarissa Carbone, X

 

▲ 연구팀은 지속가능하면서 압축성이 좋고 성형이 용이한 소재를 찾기 위해 연구와 실험을 거듭했다. ©ÉCAL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순환디자인, 산업

상식에 도전한 日 100% 목재 업사이클링 ‘포레스트 크레용’…“나무는 모두 갈색이다?”

기후테크, 산업

“파산‧폐업 잇따라” 기후테크 ‘빅3’ 업종 투자 전년 대비 평균 15% 감소

그린비즈, 산업

“산자부·탄녹위, 삼성전자와 3자 업무협약 체결…AI 활용해 에너지절약 ‘협력’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