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배양육 상용화 본격화되나?” 세계 4번째 배양육 판매 기업 등장

 

▲ 바우는 매머드 배양육, 일본 메추라기 기반 신종 가금류 퀘일리아 등 기존에 없던 배양육을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닭고기나 소고기 등 기존 고기를 대체하는 대신 새로운 고기를 제안해 차별화한다는 전략이다. ©Vow

 

 

 

▲ 미터블은 지난 18일, 네덜란드 라이덴시의 본사에서 유럽연합 최초의 공식 배양육 시식회를 개최했다. 시식회에는 돼지고기 배양육으로 만든 소시지 요리가 제공됐다. ©Meatable

 

 

▲ 한국 세포배양 수산물 스타트업 셀미트는 식약처의 세포배양식품 원료 승인 절차에 돌입한 상태다. 사진은 새우 배양육과 해조류 추출물을 결합해 만든 대체 캐비어가 사용된 요리의 모습. ©셀미트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현지시각으로 지난 21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11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레이스에서 하차하겠다고 밝혔다.

기후·환경, 정책

바이든 美 대통령 대선 후보 자진 하차로 민주당 후보 교체 전망, 기후대응 영향은?

순환경제, 정책

백악관, 美 2035년 플라스틱 사용량 감축 전략 발표…“플라스틱 오염 ‘위기’ 맞아”

현지시각으로 지난 18일 프랑스 스트라스부르 유럽의회 본회의에서 인준 투표 결과,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이 연임이 확정되자 기쁨을 표하고 있다.

그린비즈, 정책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2기 연임, 韓에 미칠 영향은?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