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보에너지, 2억 달러 규모 투자 유치”…美 에너지 업계, 앞다퉈 지열에너지 기업 투자 나선 까닭은?

“EGS 기술로 2050년 90GW 전력 공급 가능”

 

 

▲ 퍼보에너지는 인공저류층생성기술 즉 EGS 기술을 기반으로 지열발전소를 건설해 전력을 생산한다. ©Google

 

 

▲ 캐나다 스타트업 이버 테크놀로지스는 2027년 가동을 목표로 현재 독일 바이에른주에서 상업용 지열발전소 건설을 위한 시추 작업을 진행 중이다. ©Eavor Technologies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쓰기

관련 기사

기후테크, 경제

2024년 상반기 가장 많은 투자금 모은 상위 기후테크 기업 10곳은?

기후테크, 산업

“파산‧폐업 잇따라” 기후테크 ‘빅3’ 업종 투자 전년 대비 평균 15% 감소

기후테크, 경제

2024년 상반기 기후테크 투자 113억 달러…“전년 동기 대비 20% 감소”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