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샤카라 호나코바 도넛웨이스트 대표와 매시브루잉 수석 양조가 애드리안 고드윈이 버려질 뻔한 도넛으로 만든 맥주를 소개하고 있다. ©Donut waste

 

▲ 도넛웨이스트가 수거한 커피박으로 만든 퇴비 모습. ©Donut waste

 

▲ 도넛웨이스트는 커피박, 맥주 클립 등 다양한 순환자원 수거에 나서고 있다.©Donut waste

 

▲ 왼쪽부터 커피박으로 만든 도넛 모양 비누와 카페에서 수거된 원두마대의 모습. ©Donut waste

 

<저작권자(©) 그리니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